로고

홍천강 별빛음악 맥주축제 성공적으로 마무리

축제기간 15만명 다녀가 강원도 최고 맥주축제로 발돋움

김동성 기자 | 기사입력 2022/08/08 [11:27]

홍천강 별빛음악 맥주축제 성공적으로 마무리

축제기간 15만명 다녀가 강원도 최고 맥주축제로 발돋움

김동성 기자 | 입력 : 2022/08/08 [11:27]


 

(재)홍천문화재단이 주최·주관한 홍천군 여름 대표축제인 ‘2022 홍천강 별빛음악 맥주축제’가 3년 만에 개최하면서 홍천군의 밤을 화려하게 달궜다.

 

축제는 코로나19로 위축된 홍천시장 활성화를 위해 개장식 전날인 8월 3일 홍천전통시장 앞 꽃뫼공원 일원에서 전야제를 개최하고 이날  6,400명의 홍천군민이 축제의 시작을 맥주와 흥겨운 공연과 함께 즐거움을 만끽했다.

 

 



재단은 작년부터 홍천시장 활성화와 맥주축제 먹거리 개발을 위한 일환으로 시장 상인들을 대상으로 맥주 안주 만들기 교육을 진행했는데, 전야제에 맞춰 상인들이 자발적으로 다채로운 안주를 선보여 큰 호응을 얻었다.

 

4일부터 7일까지 도시산림공원 토리숲에서 진행된 본행사는 오후 5시부터 밤 10시까지 다양한 무대공연과 초청가수 공연, 관광객 참여 이벤트로 홍천의 밤을 열정을 도가니로 만들었다. 특히 즉석 댄스배틀과 커플 맥주 빨리마시기 이벤트는 관광객이 직접 참여해 즐거움을 자아냈다.

 

 



4일 개막식날 진행된 공식행사인 기관별 맥주 빨리마시기 대회는 홍천군 소재 10개 기관단체가 참여해 그 중 홍천군이장협의회가 우승을 차지했다. 내년에는 경기룰을 더욱 보완해서 강원도 지역으로 범위를 넓혀 공식 대회로 만들 예정이다.

 

총상금 2천6백만원이 걸린 홍천강 별빛음악 맥주축제의 메인프로그램인 세계 Wet 댄스대회 우승팀은 ‘춤추다 추임’으로 결정됐다. 코로나19 영향으로 세계 및 국내의 많은 팀이 함께하지 못하면서 국내팀으로만 경연을 벌인 것이 아쉬움으로 남았다. 2018년 19년 해외 우승팀인 필리핀 “돈주왕” “디스퀘어드 크루”의 축하공연 또한 코로나19로 취소됐다.

 

 



이번 행사는 방문객 15만명 이상이 행사장을 찾았고, 하이트진로(주) 강원공장에서 바로 출시된 갓 만든 맥주가 완판되었으며, 수제맥주 또한 역대 축제 중 가장 많은 물량이 소진되었다.

 

지역민이 꾸린 안주부스 또한 2억 이상의 매출을 올렸으며, 축제가 마감된 10시 이후에도 아쉬움이 남은 방문객들이 시장으로 발길을 돌리면서 지역경제 유발효과에 지대한 영향을 끼쳤다.

 

 

  © 전명준 홍천문화재단 이사장



(재)홍천문화재단 전명준 이사장은 “올해 맥주축제를 통해 코로나19로 지친 국민들을 위로하고 오랜만에 지역 경제에 활력을 불어 넣을 수 있는 축제가 되도록 노력했다”며 “올해 축제에서 부족했던 부분을 보안하고 새로운 컨텐츠 개발에 심혈을 기울여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맥주축제로 거듭나겠다”고 강조했다.

 

또한 신영재 군수는 민선8기첫 경제유발 축제가 성공적으로 개최 된것에 대해 “주민들이 축제에 자발적으로 참여해주시고, 홍천을 찾아 함께 해주신 관광객들게 감사하다”고 말하며 “더욱 발전하고 규모를 키울 수 있도록 많은 부분에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