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
"3.1절 태극기부대 폭력행위 엄정 수사"
홍천뉴스투데이편집국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8/03/02 [20:33]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3.1절때 광화문에서 발생한 태극기부대의 촛불조형물 파손과 경찰 구타에 대해 경찰이 본격 수사에 나섰다.

서울지방경찰청은 2일 보도자료를 통해 1일 서울 도심에서 열린 보수진영 '태극기 집회' 참가자들의 기물 파손과 경찰관 폭행 등 폭력행위를 엄정히 수사하겠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전날 태극기 집회 일부 참가자들이 광화문 광장에 설치된 촛불 조형물을 쓰러뜨린 뒤 파손하고 불을 붙였다. 이들은 현장 경찰관을 넘어뜨려 발로 밟고 폭행하는가 하면 채증 카메라까지 빼앗아 갔다.

경찰은 채증 자료와 주변 CCTV를 분석하는 등 불법행위자 검거를 위해 내사에 착수했다.

경찰은 또한 당일 태극기 집회 도중 사전 신고된 행진 경로를 벗어나는 등 집회 및 시위에 관한 법률을 위반한 행위에 대해서도 관련 자료를 분석한 뒤 집회 주최자를 특정해 소환 조사할 예정이다.

경찰은 이와 함께 현송월 삼지연관현악단 단장이 이끄는 북한 예술단 사전점검단이 방남한 지난 1월22일 서울역 광장에서 열린 대한애국당의 미신고 집회 개최와 관련해서도 채증자료 분석을 마치고 주최자에게 출석을 요구했다. 대한애국당 대표는 친박 조원진 의원이다
ⓒ 홍천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