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김샘의 edu사랑 이야기 454. 원한다면 무엇이든지 될 수 있다.

김동성 기자 | 기사입력 2024/06/05 [08:53]

김샘의 edu사랑 이야기 454. 원한다면 무엇이든지 될 수 있다.

김동성 기자 | 입력 : 2024/06/05 [08:53]

▲ 여성, 흑인, 장애라는 3중의 편견을 뚫고 육상 3관왕에 올랐던 ‘토네이도’ 윌마 루돌프.     ©

  

1940년 미국 테네시주 북부 클라크스빌의 슬럼가에서 22 형제 중 20번째로 태어난 여자아이가 있었습니다. 미숙아였고 4세 때 폐렴과 성홍열 후유증으로 왼쪽 다리가 마비되었습니다.

가족들은 아이의 치료를 위해 병원을 찾아다녔습니다.

나중에는 물리치료를 배워서 집에서 재활운동을 하게 되었습니다.

가족의 헌신 덕분에 8세 때는 일어설 수 있게 되었고 11세 때에는 보조기구마저 벗어 던졌습니다.

 

아이는 의사에게 당당히 말했습니다.

“저는 육상 선수가 되어서 달리고 싶어요.”

그리고 열다섯 살이 된 아이는 놀랍게도 육상경기에 출전하였으며 육상코치에게 또다시 이런 말을 했습니다.

“저는 세상에서 가장 빠른 선수가 되고 싶어요.”

 

이 아이는 바로 1960년 로마올림픽에 출전하여 100m / 200m / 400m 계주에서 금메달을 따 3관왕에 오르고 이듬해 1961년에는 100m 세계신기록까지 세운 ‘윌마 루돌프(Wilma Rudolph)’입니다.

 

이후 윌마는 육상코치, 스포츠 해설자 등으로 활약했으며 윌마 루돌프 기금을 조성하여 가난한 어린이들을 돕는 데에 힘썼습니다.

1994년 그녀는 뇌종양으로 세상을 떠났습니다.

현재 윌마의 고향 마을에 있는 국도 79호선은 윌마 루돌프 가로수길(Wilma Rudolph Boulevard)이라는 이름으로 불리고 있습니다.

 

‘그건 불가능한 일이야. 무리야. 할 수 없어. 포기해.’ 시도하기도 전에 부정적으로 말하는 사람들에게 윌마 루돌프는 당당히 보여주었습니다.

지금 좌절에 빠져 있습니까?

자신이 원하고, 노력하고, 최선을 다해 극복한다면 분명 이루지 못할 꿈은 없습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제13회 홍천소방서 의용소방대연합회 소방기술경연대회 성황리에 개최
  • “홍천여고, 우리 함께 아름다운 골목길 만들기 프로젝트 벽화활동
  • 강원도립극단, 청소년 연극캠프 ‘한 여름 밤의 꿈’ 참가자 모집
  • 푸틴, 방북서 '포괄적 전략 동반자 협정' 체결할듯
  • ‘에너지바우처’로 여름을 시원하게 보낸다!
  • 제348회 홍천군의회(정례회) 제7차 본회의 및 폐회
  • 제348회 홍천군의회 정례회 제6차 본회의
  • 홍천군, 2024년 2분기 홍천군 통합방위협의회 개최
  • 1004헌혈지킴이봉사회 배광순 부회장, 헌혈유공자 ‘금장’ 수상
  • 제1회 강원특별자치도 내, 외국인과 함께하는 한국어 말하기대회
  • 홍천나누미봉사단, 소외계층가구 누수공사 주거환경개선
  • 홍천나누미봉사단 장수사진 미용·촬영 봉사활동
  • 신영재 홍천군수, 국태민안 기원과 순국선열 및 호국영령 추모법회 참석(포토뉴스)
  • 지·덕·노·체 4-H이념 학교 속으로
  • 숲속마당협동조합 업무협약
  • 홍천군자원봉사센터, 홍천군가족봉사단 탄소중립 캠페인 전개
  • 홍천군의회(정례회) 제5차 본회의 ... "홍천관문 경관디자인 구상 요청"
  • 홍천군가족센터 결혼이민자 대상 운전면허자격증반, 전원 취득
  • 홍천군장애인복지관, 교양강좌프로그램 실시
  • 기아자동차 홍천지점, 홍천군노인복지관에 후원금 전달 및 배식 봉사 진행
  •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