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로고

항저우 감동 다시 한번…제 43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 개막

전남 일원서 8일까지…31개 종목, 역대 최대 규모 선수단 9578명 참가

최흥식 기자 | 기사입력 2023/11/04 [07:00]

항저우 감동 다시 한번…제 43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 개막

전남 일원서 8일까지…31개 종목, 역대 최대 규모 선수단 9578명 참가

최흥식 기자 | 입력 : 2023/11/04 [07:00]

장애인 선수들의 최대 스포츠 축제인 제43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가 3일부터 8일까지 전라남도 12개 시·군에서 열린다.

 

문체부가 후원하고 대한장애인체육회가 주최, 전라남도와 전라남도교육청, 전라남도장애인체육회가 주관하는 이번 대회에는 전국 17개 시·도에서 역대 최대 규모인 총 9578명의 선수단이 참가한다.

 

올해는 총 31개 종목에서 선수부와 동호인부로 나눠 진행하고 골볼, 보치아 등 정식종목을 비롯해 동호인부 시범종목인 쇼다운 등 장애인 특화 종목의 다양한 경기를 펼쳐 흥미를 더할 예정이다.

 

▲ 대한장애인체육회 누리집 접속 화면     ©

특히 ‘2022 항저우장애인아시아경기대회’에 참여한 메달리스트와 유망주들도 출전해 다시 한번 우리 국민에게 장애인스포츠의 희망과 감동을 선사해 줄 것으로 기대된다.

 

아울러 3일부터 7일까지 목포종합경기장 일원에서 목포 전남지역 초·중등학생과 시민을 대상으로 보치아, 휠체어 배드민턴, 슐런 등 장애인스포츠를 체험하는 드림패럴림픽 부대행사도 운영해 장애 인식개선 사업에도 앞장선다.

 

개회식은 3일 오후 5시 목포종합경기장에서 열리며, 한국방송 1채널(KBS 1TV)을 통해 생중계된다. 종목별 모든 경기는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으며, 대한장애인체육회 인터넷티브이(www.kpc-tv.kr)에서 전 종목을 시청할 수 있다. 종목별 경기 일정과 장소 등 더 자세한 정보는 공식 누리집(https://jeonnamsports.or.kr/ 43_sports/index.do)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장미란 차관은 “앞으로도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하나 되어 참여할 수 있는 장애인 체육 환경을 만들고 누구나 스포츠 권리를 공정하게 누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