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제26회 홍천찰옥수수축제 성료

김동성 기자 | 기사입력 2022/07/31 [15:35]

제26회 홍천찰옥수수축제 성료

김동성 기자 | 입력 : 2022/07/31 [15:35]

 

 

홍천군 여름 대표축제인 ‘제26회 홍천찰옥수수축제’가 7월 29일부터 31일까지 사흘간 준비된 옥수수 17만개 이상이 모두 조기 소진되는 성과를 올리며 성료했다.

 

이번 홍천찰옥수수축제는 3년 만에 개최되어 기대감이 컸는데, 찰옥수수 택배 문의가 빗발치며 택배 접수가 조기 마감됐다. 올해 축제는 기존 개최 장소였던 도시산림공원 토리숲을 벗어나 홍천강둔치주차장에서 열려 눈길을 끌었다.

 

앞서 2020년과 2021년 행사는 비대면 드라이브스루 및 온라인 판매 행사로 축소 운영되었는데, 모처럼 행사장에서 체험과 이벤트를 즐기는 방문객들이 붐비며 문전성시를 이루었다.

 

 

 

 

또 3년 만에 축제가 개최되어 첫날부터 각종 언론사들의 취재열기도 뜨거웠는데, 한 관광객은 “생방송 뉴스에 나온 찰옥수수 아이스크림이 먹고 싶어 행사장을 찾았다”고 했다.

 

 

 

 

축제는 오전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진행됐는데 행사 기간 중, ‘홍천찰옥수수(지리적표시 제15호)’가 날개 돋친 듯이 팔리며 오후 5시에 조기 완판되기도 했다.

 

또 옥수수를 이용한 먹거리도 인기가 많았는데, 올챙이국수, 옥수수전과 같은 전통 먹거리 뿐만 아니라 홍천찰옥수수로 만든 아이스크림과 빵도 관광객들의 입맛을 사로잡았다.

 

체험거리와 이벤트도 풍성했다. 옥수수네컷 무료 사진 인화, 옥수수 홍보관, 옥수수를활용한 향수만들기를 비롯해서 모기퇴치제 만들기, 장승 만들기 등 다채로운 체험거리가 가득했고, 무대 위에서 진행되는 옥수수 빨리먹기, 옥수수 껍질까기 등 관객 참여 이벤트로 참가자는 물론 행사장을 방문하신 방문객들도 즐거워 했다.

 

 

 

 

다만 아쉬운 점은 전국적으로 기후변화에 작황이 예년과 다르게 수확물량의 축소로 조기에 사전 준비된 물량 소진돼 오후 늦게 찾은 방문객이 발길을 돌려야 하는 아쉬움이 있었다

 

전면준 홍천문화재단 이사장은 “3년 만에 열리는 축제로 지역에 활력이 돋는다” 며 이번 축제의 부족한 부분을 내년에는 모두 완벽히 준비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며, “3일 뒤에 열릴 홍천강 별빛음악 맥주축제 뿐만 아니라 다른 행사들을 통해 지역경제에 보탬이 될 수 있도록 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 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